Creative Innovation
IoT 시스템반도체 융합 인력 육성 센터

센터뉴스

[스카이칩스] 세계 최초 'AI 활용한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 개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   조회수: 115 날짜: 2021-08-25

본문

(주)스카이칩스 (성균관대학교 전자전기공학부) 이강윤 대표

 

스카이칩스 이강윤 대표는 성균관대학교 전자전기공학부 교수로, 지난 10여 년간 시스템 반도체 종류 중 하나인 무선충전 관련 연구과제를 5건 이상 수행한 인물이다. 그는 국내 반도체 중견기업 ㈜GCT 창립 멤버로 활동하며 창업 경험을 쌓았고,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스카이칩스를 설립했다.

이 대표는 "올해 초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보통신기획평가원으로부터 국책과제를 수주, 업계 최초로 인공지능 기술을 이용한 원거리 무선충전 송·수신기를 개발 중"이라며 "특히 사업 초기에 성균관대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으로 선정돼 사무공간, 산학협력 활동기회 등 초기창업에 꼭 필요한 지원을 받았다. 잇따라 선정된 '2019 성균관대 초기창업패키지'로 안정적인 사업화까지 도모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스카이칩스의 '원거리 무선충전 기술'은 송신기에서 나오는 무선 주파수(RF) 빔이 수신기 집적회로(IC) 칩이 내장된 스마트폰, 스마트워치 등의 IT 기기로 전달되면 충전이 이뤄지는 방식이다.

여기서 송신기는 2~3m 내에 연동된 IT 기기의 위치와 배터리 상태를 자동으로 파악한 뒤, 탑재된 '빔포밍(Beamforming)' 기술로 RF 빔의 각도와 폭을 제어해 충전 속도를 극대화한다.

특히 인공지능 기술(AI)을 결합하여, 연동된 기기의 위치 데이터를 스스로 학습하고 이를 기반으로 최적화된 RF 빔의 경로를 파악한다. 이 덕분에 로봇청소기처럼 움직이는 기기의 위치까지 신속하게 추적해 충전할 수 있다.이처럼 스카이칩스는 독보적인 기술력을 토대로 지난해 국내 반도체 분야 중견기업들과 VC들로부터 30억 원의 투자유치를 이끌어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제21회 대한민국 반도체 설계대전 기업특별상 등을 수상하며 시장 가능성까지 인정 받았다.

 

이 대표는 "현재 개발 중인 기술은 앞서 자체 개발해 국내외 반도체 기업에 공급한 '근거리 무선충전 기술'을 한 단계 진화시킨 것"이라며 "기술개발이 완료되면 사물인터넷(IoT) 센서 혹은 웨어러블 기기 제작업체 위주로 우리 기술을 알릴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향후 모바일, 자동차, 로봇, 철도 등 다양한 분야에 적용할 수 있도록 기술을 고도화하고 중국, 미국 등 해외 판로 개척에도 공을 들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우리 기업이 보유한 RF·파워(전력용)·AI 반도체 관련 기술력을 바탕으로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 url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aver?mode=LSD&mid=sec&sid1=102&oid=008&aid=000463216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